2024.02.13 (화)

  • 맑음동두천 8.7℃
  • 맑음강릉 11.7℃
  • 박무서울 6.4℃
  • 연무대전 7.9℃
  • 연무대구 6.0℃
  • 맑음울산 11.8℃
  • 박무광주 8.1℃
  • 구름조금부산 13.2℃
  • 맑음고창 11.0℃
  • 맑음제주 13.2℃
  • 맑음강화 9.5℃
  • 맑음보은 3.1℃
  • 맑음금산 3.5℃
  • 흐림강진군 5.8℃
  • 맑음경주시 7.2℃
  • 맑음거제 8.5℃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김문근 단양군수, 가곡면 향산리 화재 가구 위문

 

전국통합뉴스 최상호 기자 | 김문근 단양군수가 가곡면 향산리 화재 가구를 지난 11일 위문했다.

 

김 군수는 설 당일인 지난 10일 오후 10시경 발생한 화재로 주택이 전소돼 시름에 잠겨있던 강성일(58), 강성옥(45) 남매를 격려하고 대책을 마련할 것을 지시했다.

 

여동생인 강성옥 씨는 지체장애인 1급으로 혼자 활동이 불가능해 오빠인 강성일 씨가 생계를 이끌어온 것으로 밝혀져 이번 화재는 주변 사람들의 마음을 더욱 아프게 했다.

 

군 주민복지과에서는 긴급구호세트와 취사구호세트, 양곡 10kg, 라면 1박스, 생수, 이불 등을 긴급 지원해 겨울 추위 속 생활에 지장이 없도록 조치했다.

 

또 강성일 씨가 경제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여동생을 도울 수 있는 장애인 생활 지원 서비스 등을 연계할 계획이다.

 

남매는 같은 향산리에 거주하고 있는 친적 집에서 당분간 생활할 예정이다.

 

김 군수는 “설 명절에 화재로 집을 잃은 남매를 돕기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우리 주변의 취약계층을 다시 한번 돌아보고 화재 예방에 이상은 없는지, 추운 겨울에 생활 불편은 없는지 철저히 살펴보겠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