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3 (화)

  • 구름많음동두천 11.1℃
  • 맑음강릉 13.6℃
  • 구름많음서울 12.2℃
  • 구름조금대전 13.3℃
  • 맑음대구 12.4℃
  • 맑음울산 15.2℃
  • 구름조금광주 15.0℃
  • 구름많음부산 14.5℃
  • 맑음고창 14.3℃
  • 맑음제주 15.6℃
  • 구름많음강화 11.4℃
  • 맑음보은 11.6℃
  • 맑음금산 12.9℃
  • 맑음강진군 15.1℃
  • 맑음경주시 15.3℃
  • 구름많음거제 13.9℃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사회·시사

서철모 대전서구청장,‘걸어서 동네한바퀴’발로 뛰는 소통 행정 이어가

구청장이 직접 민생 현장속으로 찾아가 꼼꼼히 구정 챙긴다

 

전국통합뉴스 이종구 기자 | 서철모 서구청장은 지난달 22일부터 이달 7일까지 6개 동의 민생현장을 직접 발로 뛰며 주민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걸어서 동네한바퀴’ 현장 행정을 펼쳤다.

 

이번 현장 행정은 지역의 주요 사업 현장을 방문하고 주민의 소리를 직접 듣는 소통 행정의 방식으로 이뤄졌다.

 

서 청장은 ▲정림동 자연재해위험지구 사업지 ▲월평2동 월평주공아파트 리모델링 현장 ▲괴정동 국민체육센터 건립 예정지 ▲둔산1동 카페거리 일원 ▲도안동 용소수변공원 및 용소어린이공원 ▲월평1동 공영주차장 조성 예정지 등을 방문해 사업 진행 상황을 점검하고 주민 건의 사항을 청취했다.

 

주민들은 “사업지에서 구청장을 직접 만나 소통하는 것이 생생하고 매우 만족스럽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서철모 청장은 “현장을 다니면서 ‘현장에 답이 있다’라는 말을 실감하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우리 서구의 골목 곳곳을 다니며 면밀히 살피고 최대한 많은 주민의 의견을 듣는 기회를 마련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구는 4월 이후 나머지 18개 동을 차례로 방문하고 발로 뛰는 현장 행정‘걸어서 동네한바퀴’를 이어갈 예정이다.

배너